(2012.3.1)오랫만에 나간 산책길 /好久才来安阳川来散步/ 저녁하늘~

 

Engliah Audio (mp3)~☞ Click Here ; ”(^.^)~♬
Cjinese Audio (mp3)~☞ Click Here ;  ~(^.*)♬
Korean Audio ( MP3) ~☞ Click Here- 

 *I will unload these audioes as sooner or later. *오디오는 조만간 올릴게요. ^.^/

(2012.3.2.下午)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下面的日记是作天写的。 如果还有更地道的表达方式的话尽管告诉我。我想表达的很多,只不过/只是 我的汉语表达能力有限,所以只能等待朋友们的指教。今天日记比较长,对大家很不好意思,不过你们可以随便修改一两句也可以的。 谢谢阅读! ——^^/

(2012.3.1。晚上) 《오랫만의 안양천 산책 /好久才来安阳川来散步》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• 今天是韩国的公休日gōngxiūrì,是法定公休日 “3。1节(三一节)”。
• 我家人都起得晚后,吃了很晚的早饭,这也可以说早午饭吗?
• 这用英语说“brunch”, 用韩语说“”,不过不知道用中文怎么说。可以说“早午餐“吗?

• 不管怎么样,中午我儿子去家附近一条 叫“安阳川’的小河边跑步,回家一进门就大喊“哇~~今天的天气真好啊! 真的真的好极了!”
• 所以我下午打个电话给朋友问问 “今晚去安阳川走走怎么样?
• 就这样我们说好了在安阳川见面一起散步。
• 所以我连脸也没洗,就背着直排旱冰[zhípái hànbīng]鞋包 带着betty和Zzang-ah和朋友散步。
• 恩~~~这一天在那条小河边散步的人真不少。
• 有些人跟朋友或家人一起慢慢走,有些人骑着自行车享受春风,还有些人滑旱冰享受速度等等,是就像为了期待已久[yǐjiǔ]的春天的来临láilín,都从家里出来似的。
• 他们都沿着这条小河边走走,尽量享受着初春的空气和气氛。 

• 恩~ 我嘗试做了深呼吸。
• 原本充滿在空气里的冬天冷气,在春天的面前已经减弱[jiǎnruò]了,我能感觉到这绝对不是原本冬天的 气息qìxī,而是使冰土慢慢融化的春天气息qìxī 。
• 那,我们呢?我的朋友带着betty走走,我呢带着Zzang-ah滑直排旱冰,我们就这样开始散步。
• 因为betty不愿意奔跑只愿意走走而且很乖听话,不过Zzang-ah忍受不了慢慢的走,他很淘气不听话的还是想奔跑。
• 就这样我们到了操场跑道后,我给Zzang-ah尽量奔跑的机会,就像它跟直排旱冰的我比赛。
• 我拉着他身上的绳子shéng‧zi滑了直排旱冰.
• 这样Zzang-ah在我的前边, 忽搭hū‧da地翻飞fānfēi着两个耳朵兴奋(而?),使劲地奔跑。
• 这样Zzang-ah跑的样子兴奋极了,简直就像他会跑到这世界尽头似的不想停住。
• 看他跑的样子,就好像跑的时候他是最幸福的了!
• 这冬天之中一直让他呆在家里很闷,我很不好意思,不过既然到了春天我想给他多机会跑,多让他感觉幸福感。

• 不过betty跟它相反,它跟着滑直排旱冰的我的时候, 她绝对不跑,只得走走,但走得很快。
• 不过它走路样子很有意思,哈哈,因为它交叉jiāochā四条腿交叉地非常快,就像百脚bǎijiǎo交叉百腿似的,所以我们 看不清楚它的四条腿。哈哈你们会想象她走的样子吗?
• 她的年龄就好像于很老的奶奶,那样走得也算是不錯的的,好运。
• 就这样我们在那儿我的身心放松许多了。

• 啊,我们准备回家的时候,偶然抬头看到了在堤堰[dīyàn]边树上挂着的落日。我赶紧拍下了那一瞬间。
• 是, 很单纯的自然变化的一瞬间也给我们这么好的感觉。(是很单纯的自然变化的一瞬间,帶给我们这么好的感觉。)

• 这既不是 一个昂贵[ángguì] 的东西,也不是很宝贝的宝物, 更不是个让我们很满足的物质商品, 这是个拿钱买不到的,用人工做不到的,是自然送给我们的非常宝贵的礼物.

•回家后,我给betty和Zzang-ah放进去浴缸里,就像洗衣服似的使劲搓擦[cuō‧ca]它们的全身洗洗干净。
• 它们俩变成了干干净净的狗,同时缸里原本干净的水也变成了黑色的脏水[zāngshuǐ]。
• 今天是它们今年开始跑步的第一天,我希望从今天起以后能多多跑步来解除忧闷 [yōumèn ]/解闷/ ,当然包括我。

~~<今天的照片>~~~~~~~~~~~~~~~~~~~
第一 :在操场跑道里Zzang-ah和我的跑赛。
第二 :落在 堤堰[dīyàn]后边的夕阳,正在树着树枝中间。

~~<今天的视频>~~~~~~~~~~~~~~~~~~~~~~~~~~~
第一 : 我跟Zzang-ah跑步: 我把一手拉着Zzang-ah的绳子,边滑着直排旱冰边拍了Zzang-ah。
第二 : 我跟betty跑步: 我边滑着直排旱冰拍它的。不过betty不愿意跑,只想走走。
第三 : 朋友拍了我和Zzang-ah一起跑的。
第四 : 朋友拍我抱着betty滑旱冰的。因为betty不愿意跑得快,所以没办法,这能抱着滑。

第一 : 我跟Zzang-ah跑步: 我把一手拉着Zzang-ah的绳子,边滑着直排旱冰边拍了Zzang-ah。

第二 : 我跟betty跑步: 我边滑着直排旱冰拍它的。不过betty不愿意跑,只想走走。

第三 : 朋友拍了我和Zzang-ah一起跑的。

第四 : 朋友拍我抱着betty滑旱冰的。因为betty不愿意跑得快,所以没办法,这能抱着滑。

(2012.3.1)< 오랫만의 안양천 산책 /好久才来安阳川来散步/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 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 

• 오늘은 한국의 공휴일입니다, 법정 공휴일인 ‘삼일절’이지요.
• 그래서 우리 가족은 느지막이 일어나 늦은 아침을 먹었습니다. 네, 아니면 이른 점심인가요?
• 영어로는 “brunch”라고 하며 한국에서는 “아점”이라고 하지만, 중국어로는 뭐라 하는지 잘 모르겠군요.• 어찌 되었든, 낮에 집 근처 안양천에 가서 조깅을 하고 온 아들이 집에 들어서자마자 “ 와~ 오늘 날씨 정말 좋아요! 진짜 끝내주는 날씨예요!” 라고 말하더군요.
• 그래서 늦은 오후에 친구에게 전화를 해서 “오늘 안양천에서 만나는 건 어떨까? ”라고 물어 보았습니다.
• 그래서 우리는 안양천에서 만나기로 약속을 했고, 나는 세수도 않은 채 인라인 스케이트를 둘러 메고 베티와 짱아를 데리고 나갔습니다.
• 와~~ 이날은 안양천에 산책을 나온 사람이 꽤 많았습니다.
• 어떤 이는 가족이나 친구들과 천천히 산책을 했고, 자전거를 타며 스치는 봄바람을 즐기는 이도 있는가 하면, 또한 인라인을 타며 속도감을 즐기는 이도 있었는데, 그 모두가 기다리던 봄의 왕림을 환영하러 집 밖으로 나온 것처럼 보였습니다.
• 모두들 강변을 따라 걸으며, 맘껏 이른 봄의 공기와 분위기를 흠뻑 마셨습니다.

• 흠~~ 나도 심호흡을 해 보았습니다.
• 분명 공기 중에는 냉랭했던 겨울 냉기가 봄기운 앞에서 기력을 잃었으며, 그건 분명 겨울의 입김이 아닌 얼은 겨울 땅을 서서히 녹이고 있는 봄의 입김이었습니다.
• 그래서 우리들은요?
• 친구는 베티를 데리고, 나는 인라인을 탄 채로 짱아를 데리고 걷기 시작했습니다.
• 그건 베티는 달리기를 싫어하고 걷기를 좋아 하며 말 잘 듣는 착한 개이고, 반면 짱아는 천천히 걷는 것을 참지 못하고 내달리기를 좋아 하는 장난꾸러기에다가 말도 잘 안 듣기 때문입니다.

• 이렇게 우리들은 트랙이 있는 운동장에 도착하여, 드디어 짱아에게 맘껏 달릴 수 있는 기회를 주었습니다. 마치 인라인을 탄 나와 달리기 시합을 하듯이 말입니다.
• 나는 짱아의 목줄을 잡고 인라인을 탔습니다.
• 그러면 짱아는 내 앞에서 두 귀를 펄럭펄럭 휘날리며 있는 힘껏 달립니다.
• 이렇게 신이 난 짱아의 모습은 마치 이 세상 끝까지라도 쉬지 않고 달리려는 기세로 보입니다. 이런 모습을 보면 짱아는 달릴 때가 제일 신나고 즐거워 보입니다.

• 지난 겨울 내내 집안에만 가둬 두어서 답답했을거라 좀 미안한 마음이 듭니다.
• 그러나 이제 봄이 왔으니 앞으로는 가능한 달릴 수 있는 기회를 많이 주어서 우리 짱아를 행복하게 해 주고 싶습니다.
• 그러나 상대적으로 베티는 내가 인라인을 타더라도 절대로 달리지를 않고 걷는답니다. 대신 부지런히 매우 빨리 걷지요. 그런데 그렇게 베티의 걷는 모습이 참 재미있답니다.
• 하하, 다리를 교차하는 속도가 빠르다 보니 마치 지네가 기어 가는 것처럼 네 다리가 잘 구분이 안 된답니다. 하하, 여러분 상상이 가세요?
• 베티는 벌써 나이 많은 할머니 정도의 나이니, 그 정도로 빨리 걷는 것만 해도 괜찮지요, 아니 다행이라고 여깁니다。

• 아! 그런데, 마침 집에 돌아 가려고 하는데 언뜻 고개를 드는 순간 둑방 위로 넘어 가는 석양이 보였습니다. 그래서 얼른 그 순간을 찍었습니다.
• 네, 단순한 자연의 변화의 짧은 순간이 우리들에게 이렇게 기쁨을 주는군요.
• 이건 비싼 물건도 아니고, 귀한 보물도 아니며, 또한 우리를 충족시켜주는 물질적인 생산품도 아닙니다.
• 그러나 돈으로 살수 없고 인공으로 만들 수 없는 자연이 우리에게 주는 정말 귀한 선물인 것입니다. 그러나 보고 느낄 수 있는 사람만이 받을 수 있는 선물이지요. 감사합니다.

• 집으로 돌아 온 후 나는 베티와 짱아를 욕조 속에 집어 넣고는 마치 빨래를 하듯 베티와 짱아의 옴 몸을 벅벅 문질러 깨끗이 씻었습니다.
• 곧 이어 둘은 말끔하게 변하고 나니 욕조의 물은 완전히 시커먼 구정물로 변했습니다..
• 오늘은 베티 짱아가 올 해 들어 달리기를 한 첫날이며, 오늘 이후 앞으로 달리기를 꾸준히 해서 늘 기분 좋은 날이 되기를 바라는 바입니다. 물론 나 자신을 포함해서 말이지요。

~~<오늘 사진>~~~~~~~~~~~~~~~~~~~~~~~~
첫 번째 :운동장에서 나와 짱아의 시합
두 번째 :막 둑방 위로 넘어 가는 석양, 마침 언덕 위 나뭇 가지에 걸린 해

~~<오늘의 비디오>~~~~~~~~~~~~~~~~~~~~~~~~첫 번째 : 짱아와 함께 달리기: 한 손엔 짱아 목줄을 잡고 한 손으로는 달리는 짱아를 찍어 줌
• 두 번째 : 베티와 함께 달리기: 인라인를 타며 베티를 찍어 줌. 그런데 베티는 달리지를 않고 걷고 싶어만 한다.
• 세 번째 : 내가 짱아와 함께 달리는 것을 친구가 찍어 줌
• 네 번째 : 베티를 안고 달리는 것을 친구가 찍어 줌。베티가 달리는 것을 싫어해서 안고 달릴 수 밖에 없다.

Advertisements

Leave a Reply

Fill in your details below or click an icon to log in:

WordPress.com Log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WordPress.com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Twitter picture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Twitter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Facebook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Facebook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Google+ photo

You are commenting using your Google+ account. Log Out / Change )

Connecting to %s